SKT, 통합 화재 솔루션 출시...IoT로 화재 위치 실시간 포착 2018.10.23

SK브로드밴드, ADT캡스와 협업해 솔루션 고도화 추진할 계획

[보안뉴스 김성미 기자] SK텔레콤이 사물인터넷(IoT) 전용망을 활용한 통합 화재관리 솔루션을 출시했다.

[IMAGE1] 이 솔루션은 SK텔레콤의 IoT 전용망인 ‘로라(LoRa)’를 통해 무선 화재 감지기가 보내오는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해 건물 내부의 온도와 기기 이상 유무를 자동으로 확인하고, 화재 발생 시 위치를 파악한다. 이용자는 모바일 웹을 통해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에서 상시 모니터링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 솔루션과 SK브로드밴드, 보안업체 ADT캡스의 사업을 접목해 화재관리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11월부터 SK브로드밴드의 지능형 영상보안 서비스인 '클라우드 캠'과 ADT캡스의 화재 안전 솔루션 'ADT 화재 모니터링 서비스'에 SK텔레콤의 무선 화재관리 솔루션을 적용하는 방식이다.

향후에는 다양한 센서를 연결해 건물, 공기질 관리 등으로 서비스 영역을 넓힐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성미 기자(sw@infothe.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터뷰] 세계적인 사이버공방대회 락드 실즈의 수장, 라인 오티스

5G든 자동차든 보안 연구·데이터가 쌓여야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