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CISO News HOME > CISO News > 최신뉴스

최신뉴스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중소기업에 맞춘 개인정보보호 역량 강화 프로그램 추진 2020.10.20  

중소기업중앙회 간담회 통해 현장 애로사항 수렴하고 정책에 반영할 계획

[보안뉴스 이상우 기자] 개인정보보호위원회(위원장 윤종인, 이하 보호위)가 중소기업을 위한 맞춤형 상담과 법령해석 서비스를 지원하고, 가명처리 테스트베드를 운영하는 등 중소기업에 특화한 개인정보보호 역량 강화 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로고=개인정보보호위원회]

보호위 윤종인 위원장은 10월 20일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간담회를 열어 데이터3법 및 보호위의 주요 정책을 기업과 공유하고, 현장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수렴했으며, 이를 향후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중소기업계는 개인정보보호법 개정 등 관련 정책 변경 시 이를 기업이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홍보 및 안내 강화 △개인정보보호 업무에 대응할 수 있는 인력지원 방안 △기업규모를 감안한 개인정보보호법 규제 차등화 △중소기업의 가명정보 활용 지원책 마련 △개인정보보호 인증을 위한 컨설팅 지원 등을 제안했다.

이에 대해 윤종인 위원장은 현행 개인정보보호 홍보·안내 활동 및 전문인력 양성교육 정책 등을 소개하고, 추진 중인 정책 외에도 다양한 기업 정책이해도 제고방안 및 개인정보보호 전문인력 지원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기업규모에 따른 규제 차등화, 개인정보보호 인증 관련 지원 등 기타 건의사항에 대해서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보호위 윤종인 위원장은 “데이터 경제의 결실은 안전한 개인정보 환경에 대한 국민의 신뢰가 있어야 가능하고, 이를 위해서는 중소기업의 개인정보보호 강화가 필수적”이라며, “보호위는 중소기업의 개인정보보호 업무를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우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COPYRIGHT CISOKOREA.ORG.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