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투, `카사코리아`와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플랫폼 구축 맞손 2019.06.21

신한금투, `카사코리아`와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플랫폼 구축 맞손


신한금융투자는 카사코리아와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유통 플랫폼 서비스에 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카사코리아는 금융위원회가 '혁신금융 서비스'로 지정한 기업으로 협약을 맺은 부동산 신탁회사가 발행한 부동산 유동화 수익증권을 전자증서 형태로 투자자에게 제공하고 이를 거래할 수 있도록 연결시켜주는 플랫폼 기업이다. 전자증서의 거래에는 블록체인 기반의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이 활용된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신한금융투자는 카사코리아의 플랫폼 이용자를 위한 계좌개설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 신한금융투자는 자금의 이동 및 거래의 신뢰도를 높이는 블록체인 기술을 증권사 최초로 적용해 전자증서의 매매를 기록하는 분산원장을 카사코리아와 공동 운영하게 된다.

카사코리아와 신한금융투자가 함께 운영하는 혁신서비스가 시장에 출시되면 사모와 기관투자자 중심의 중소형 상업용 부동산 간접투자가 개인에게도 확대되어 금융 소비자 편익을 높여줄 것이라고 신한금융투자 측은 예상했다.

현주미 신한금융투자 디지털사업본부장은 "금융시장 질서 안정성과 보안 및 절차에 유의하고, 자산보호 및 계좌 연동 시스템을 지원하여 혁신 금융서비스가 조기에 자리잡을 수 있도록 투자자보호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뷰] 최동근 CISO “IT강국 코리아? 정보보안은 후진국”...정보통신망법 시행령이 중요한 이유

센스톤, 영국 최대 보안 엑셀러레이터에서 아시아 첫 스타트업 등극




사단법인 한국정보보호최고책임자협의회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25 신한디엠빌딩 1302호 ㅣ TEL : 02-701-7037 ㅣ FAX : 715-8245 ㅣ Email : ciso@cisokorea.org
COPYRIGHTⓒCISOKOREA.ORG.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